본문 바로가기
모니터보고서/전북주요뉴스 '피클'

전북 주요 뉴스(2020/06/01)

by 전북민주언론시민연합 2020. 6. 1.

※ 이전 전 주요 뉴스는 홈페이지 오른쪽 주황색 바탕의 '전북의 주요 뉴스를 매일 오전 전해드립니다'를 누르시면 보실 수 있습니다. (https://malharamalhara.tistory.com/)


전북 주요 뉴스(2020/06/01)

 

1. 전주 대한방직 부지 공론화위원회가 지난 5월 28일 첫 회의를 시작하자 전북일보는 (주)자광의 사유지임을 다시 한번 강조했습니다. 공론화위원회의 권고안이 (주)자광의 사업계획성과 행정·제도적 실현가능성 등을 고려하지 않을 경우 대한방직 부지 개발이 다시 평행선을 달릴 가능성이 높다는 내용을 기사에 담았습니다. KBS전주총국은 전주시가 사유지 개발에 관한 결정을 공론화위원회에 떠넘겼다는 지적도 나온다며 어떻게 납득할만한 결과를 내놓을지 관심이라고 보도했습니다.

 

2. 전주시를 특례시로 지정하는 내용을 담은 법안이 20대 국회에서는 통과되지 못했죠. 그런데 5월 29일 행정안전부가 인구 50만을 기준으로 하는 특례시 인정 ‘지방자치법 전부개정법률안’을 입법 예고했습니다. 이에 지역 언론들은 전주 특례시 지정 ‘청신호’, ‘순항’ 등의 표현으로 관련 내용을 전달했습니다. 불과 10여일 전 전주 특례시 지정이 20대 국회에서 무산됐다고 보도한 것과 대조적으로 시민의 기대감만 높이는 무책임한 보도행태를 반복하고 있습니다. 반면 KBS전주총국과 JTV는 법안이 원안대로 통과될 경우 경쟁하는 지자체가 10곳이 넘는다면서 전주시와 정치권의 준비와 역량이 중요하다고 보도했습니다.

 

3. 김제시가 다문화가정을 위한 가족센터 신축부지로 하동 노인복지타운 입구 쪽을 선정했습니다. 김제시민의신문은 지난 4월 23일, 다문화가정의 특성상 자가용이나 택시를 이용하기 어렵기 때문에 시내버스가 정차하는 곳 인근에 지어져야 한다는 취지로 보도한 적이 있는데요, 후속 보도에서 다문화가정의 부지 변경 요청이 이어졌다고 보도했습니다. 김제시는 시내권 토지매입 비용이 비싸다며, 시내버스를 우회하거나 셔틀버스를 운행하는 등의 방안을 추진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나 기자는 시내버스 우회는 버스회사에 손실보상금을 추가로 지원해야하고, 셔틀버스 운행도 많은 운영비가 소요된다며, 장기적으로 이전 요구를 수용하는 게 더 나을 수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4. 지난 5월 21일 열린순창은 순창군과 순창군의회가 황숙주 순창군수의 행정사무조사 계획서 제출 요구를 두고 갈등이 있다고 보도했습니다. 이에 순창군의회는 ‘군에서 정해준 사업장만 둘러보라는 것’이라고 반발하면서, 계획서 작성을 위해 자체 현장 점검을 시작했습니다. 열린순창은 황숙주 군수가 그동안 특정사안이 아닌 무작위로 여러 사업장을 선정해 조사해왔던 문제를 지적한 것으로 보인다면서도, 군의회가 지난 25일 유등·풍산·금과·팔덕·구림면 사업장을 점검하고 여러 문제점을 찾아내 이래서 실태조사가 필요하다는 군의원들의 말을 전달하고 있습니다.

 

관련 보도

 

1. [전북일보] 전주시 ‘옛 대한방직 부지 공론화위원회’ 본격 가동 (5월 29일 보도, 5면, 김보현 기자)

옛 대한방직 부지 공론화 논의 ‘모두 공개’ (16면, 김보현 기자)

[전북도민일보] 대한방직 시민공론화위원장에 이양재 (5월 29일 보도, 4면, 남형진 기자)

대한방직 부지 개발 공론화 ‘생생 공개’ (4면, 권순재 기자)

[전라일보] 전주 대한방직 부지 개발 공론화위 출범 (5월 29일 보도, 5면, 김장천 기자)

대한방직 공론화위 “전주시 이익 최적 시나리오 쓸 것” (5면, 김장천 기자)

[KBS전주총국] 대한방직 공론화위 첫발… 개발 논의 '본격' (5월 28일 보도, 이지현 기자)

대한방직 공론화위 "자광 계획 국한 않고 종합 검토" (5월 29일 보도)

[전주MBC] 전주 옛 대한방직 부지 개발 공론화위원회 출범 (5월 28일 보도)

[JTV] 첫발 뗀 '시민공론화'… 연말까지 결론 (5월 28일 보도, 송창용 기자)

[전북CBS] 전주 옛 대한방직부지 공론화 시나리오워크숍 방식으로 (5월 28일 보도, 도상진 기자)

 

2. [전북일보] 전주시 특례시 지정, 20대 국회서 무산 (5월 20일 보도, 서울=김세희 기자)

‘인구 요건 완화’ 전주시 특례시 지정 ‘청신호’ (14면, 김진만 기자)

[전북도민일보] 전주 특례시 지정 청신호 (1면, 권순재 기자)

[전라일보] 전주 특례시 지정 최종 무산... 21대 국회로 (3면, 서울=김형민 기자)

등대 만난 전주시... ‘특례시’ 지정 순항 (5면, 김장천 기자)

[KBS전주총국] 전주 특례시 '터덕' "21대 국회 재추진" (5월 23일 보도, 이지현 기자)

정부, 인구 50만 수용 전주 특례시 지정 '청신호' (5월 29일 보도, 이지현 기자)

[전주MBC] 전주 특례시 법안, 20대 국회 처리 불발 (5월 19일 보도)

행정안전부, 전주 특례시 법안 입법 예고 (5월 29일 보도)

[JTV] '특례시' 무산… 21대 국회에서 재추진 (5월 20일 보도, 송창용 기자)

"50만 이상도 가능"… 전주 특례시 '청신호' (5월 29일 보도, 송창용 기자)

 

3. [김제시민의신문] “가족센터 신축예정지 바꿔달라” (5월 28일 보도, 1면, 홍성근 기자)

 

4. [열린순창] 군의회, 사업장 자체 점검 (5월 28일 보도, 1면, 조재웅 기자)

댓글0